기사 (전체 87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이슈&트랜드] 지상파 3사 시청점유율 50% 밑돌아
지상파 3사의 시청점유율이 합이 사상 처음으로 50%를 밑도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특히 JTBC의 시청점유율이 눈에 띄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방송통신위원회가 18일 공개한 '2017년 방송사업자 시청점유율 산정 결과'에 따르면, K
이순임   2018-07-20
[이슈&트랜드] "기사를 빌미로 한 언론의 광고영업 행위 금지해 달라" 靑 청원 봇물
사회공익을 위해 써야 할 취재권한을 매출 증진에 악용하는 일부 언론에 대해 취재권한 남용을 금지시키자는 입법 제안이 청와대 홈페이지의 국민청원게시판에 올라왔다. 해당 글은 게시된지 이틀 만에 청원동의자가 500명을 넘어섰다.청원 글에 따르면 예전에는
이명진   2018-07-19
[이슈&트랜드] 지상파 3사, 美 콘텐츠 플랫폼 "1년만에 가입자 40만 명 돌파"
지상파 3사(KBS, MBC, SBS)가 미주지역에 설립한 코리아 콘텐트 플랫폼(이하, KCP)의 OTT 서비스 코코와(KOCOWA)가 1주년을 맞았다. KCP는 17일 그간의 성과를 담은 성적표를 공개했다.KCP는 지난해 7월 17일 미주 지역에 코
김다혜   2018-07-19
[이슈&트랜드] 올해 상반기 가장 많이 노출된 광고는 'DB손해보험'
18일 미디어데이터 집계 기관 TNMS가 2018년 1월부터 6월까지 상반기 동안 지상파, 종편, PP 채널과 라디오, 신문, 잡지, 인터넷 배너광고 등을 통해 집행된 브랜드별 광고 빈도수를 집계 한 결과 2018년 상반기 동안 소비자에게 가장 많이
이순임   2018-07-18
[이슈&트랜드] 지난해 언론소송이 제기된 매체 중 50% 이상이 인터넷매체
법원이 지난해 선고한 언론 관련 민사판결 중 인터넷 매체를 상대로 한 사건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언론중재위원회(이하 ‘위원회’)가 지난해 법원에서 선고한 언론 관련 판결 183건을 분석한 결과, 소송이 가장 많이 제기된 매체는 인터넷 매체(언론
김다혜   2018-07-13
[이슈&트랜드] 美넷플릭스, 케이블과 지상파 제치고 1위 기록
미국 내 TV 시청자들이 기존의 케이블·지상파 방송에서 온라인 기반의 동영상 스트리밍 업체로 많이 이동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4일 미 경제매체 포브스에 따르면 리서치회사 코언이 지난 2월부터 5월까지 미국 내 시청자 2,500명을 대상으로 TV
이순임   2018-07-12
[이슈&트랜드]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종영, 스트레이트는?
편파 방송으로 논란이 된 SBS 시사보도 프로그램 ‘김어준의 블랙하우스’(이하 블랙하우스)가 8월 첫주 방송을 끝으로 7개월만에 종영한다.SBS는 7월 9일 “김어준씨와는 처음부터 6개월 정도의 기간에 25회 출연 계약이었다” 며 “계약이 끝나는 8월
김다혜   2018-07-10
[이슈&트랜드] 광고주협-인신협, '건강한 인터넷 환경 조성' MOU체결
한국광고주협회(회장 이정치)는 한국인터넷신문협회(회장 이근영 프레시안 대표)와 10일 '건강한 인터넷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미디어 환경의 변화에 부합하는 투명하고 정당한 권원에 의한 광
유재형   2018-07-10
[이슈&트랜드] 소셜미디어 이용 지난해 보다 줄어
페이스북, 인스타 그램 등 주요 소셜미디어 이용이 지난해보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 기업이 소셜미디어를 통한 마케팅 전략 수립시 보다 신중하게 접근할 필요가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DMC미디어가 25일 발표한 '2018 소셜 미디어 이용 행태 및
이순임   2018-07-06
[이슈&트랜드] 2017년도 방송사업매출 지상파 줄고 - 종편 늘고
지난해 지상파의 방송사업매출은 7.9% 줄어 3조 6,837억을 기록한 반면 종편은 23.8% 늘어난 7,272억원으로 조사됐다.방송통신위원회는 6월 29일 지상파방송사 및 IPTV 사업자 등 352개 방송사업자의 '2017 방송사업자 재산상황
김다혜   2018-07-06
[이슈&트랜드] 기업 손길에 달라진 상권... '스타필드 코엑스몰 방문객 급증'
쇼핑몰 경쟁으로 방문자가 감소했던 코엑스가 지난해 5월 신세계그룹이 스타필드를 오픈한 이후 위상을 되찾아 가고 있다. 1년 간 방문객이 2,100만명을 돌파한데 이어 7%에 기록했던 공실률도 지난해부터 0%를 이어 나가고 있다.스타필드 코엑스몰의 대표
이명진   2018-07-05
[이슈&트랜드] [2018 위기관리전략 워크샵②] 위기, '발생 초기'에 잡아라
“‘호미로 막을 것을 가래로 막는다’ 는 속담과 같이, 위기 발생에 있어 초기 대처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다”기업 위기관리 전문기업 에스코토스의 강함수 대표는 6월 20일 한국광고주협회가 주최한 ‘2018 위기관리전략 워크숍’에서 “업
김다혜   2018-06-29
[이슈&트랜드] KBS ‘황금빛 내인생’ 상반기 시청률 1위
미디어데이터 분석 기업 TNMS가 28일 2018년 상반기(1월 1일~6월 27일) 방영된 프로그램의 시청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우리 국민들은 하루 평균 8시간 8분을 TV 앞에 있으면서, 지난 3월 종영한 드라마 KBS ‘황금빛 내인생’를 가장 즐
김다혜   2018-06-29
[이슈&트랜드] 러시아 월드컵 국민의 절반이 지켜봤다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우리 국가대표가 속한 F조 조별리그 3경기를 국민의 절반이 지켜보며 응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TNMS 미디어데이터에 따르면 러시아 카잔아레나에서 열린 F조 조별리그 3차전 한국과 독일 경기에서 지상파 3사 중계방송 시청률 합
이순임   2018-06-28
[이슈&트랜드] 성장동력 만드는 기업과 기업인의 중요성 간과하면 안돼
6월 27일 프라자호텔에서 제2차 경제홍보위원회가 열렸다. 이날 위원회에서는 한국경제 하영춘 편집국장과 편집국 간부진을 초청해 ‘한국경제신문의 편집 방향과 디지털 전략’에 대한 주제발표와 간담의 시간을 가졌다. 공
이수지   2018-06-27
[이슈&트랜드] 한국, 뉴스 신뢰도 작년에 이어 꼴찌
한국의 뉴스 신뢰도가 작년에 이어 조사 대상국 중 최하위를 기록했으며, 한국인들이 주로 이용하는 뉴스 채널로는 JTBC, 온라인에서는 네이버를 꼽았다. 한국언론진흥재단이 공동연구로 참여한 '디지털 뉴스 리포트 2018(Digital News R
이순임   2018-06-26
[이슈&트랜드] [2018 위기관리전략 워크샵①] SNS, 대중의 눈높이로 커뮤니케이션 하라
최근 변화하는 온라인 여론에 대응하기 위해 기업은 대중의 눈높이와 대중의 생각으로 커뮤니케이션하는 것이 효과적이며 기업 스스로 온라인상에서의 위기에 대한 재정의가 필요한 시점이라는 지적이 나왔다.한국광고주협회는 지난 20일 기업 광고홍보 담당자와 함께
이순임   2018-06-26
[이슈&트랜드] 인터넷뉴스 1개 보려면 광고는 13개 봐야
인터넷 기사 한 개를 볼 때 10개가 넘는 광고를 함께 본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인터넷신문위원회는 PC로 인터넷 신문을 볼 때 기사 한 개에 평균 광고 13.2개, 모바일 화면에서는 7.4개가 노출된다는 조사 결과를 21일 발표했다.이는 위원회가
이명진   2018-06-22
[이슈&트랜드] 소심한 거인, TV의 특성과 시사보도프로그램 위기
올해 지상파 방송사들이 프로그램 개편으로 시사 프로그램들이 신설하고, 기존 프로그램들도 간판을 바꿔 달았지만 시청률은 영 신통치 않다. 시청률 조사기관인 TNMS의 조사에 따르면, SBS의 는 지난 1분기 평균시청률 6.8%를 기록, 지난해 같은 기간
홍성철 경기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2018-06-15
[이슈&트랜드] 모바일 게임 이용자의 73%가 광고에 만족한다
스마트폰 게임을 중심으로 성장해 온 국내 모바일 시장규모가 올해 5조원(5조 3,143억원)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DMC미디어가 발표한 ‘2018 모바일 게임과 모바일 게임 광고시장의 규모 및 현황’ 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모바일 게임시장의
이순임   2018-06-1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가장 많이 본 뉴스
기업뉴스
Voice Of Advertiser
회사소개피해구제안내공지사항Q&A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8길 31 SK증권빌딩 11층(여의도동 45-1)  |  대표전화 : 02-6484-5140  |  E-mail : webmaster@kaa.or.kr
Copyright © 2018 BB.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