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슈&트랜드
“똑같은 광고 3번 이상 안본다”
김다혜 기자  |  dahye@kaa.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09  13:26:3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동일한 광고를 3회 이상 보면 브랜드와 상품에 거부감이 든다는 결과가 나왔다.

DMC미디어가 발표한 '2020 종합보고서'에 따르면 인터넷 동영상 광고를 클릭한 경험이 있는 소비자 가운데 42.6%가 클릭한 이유로 해당 광고가 평소 관심 있는 상품에 대한 광고였기 때문이라고 응답했다. 광고 자체가 흥미로워서 클릭했다는 답변(33.2%), 상품 정보를 더 알고 싶어서 클릭했다는 답변(31.8%)이 뒤를 이었다. 광고를 보고 난 후 실제로 구매까지 했다는 소비자(16.6%), 해당 상품에 대한 구매욕구가 생겼다고 답한 사람(16.0%)도 적지 않았다.

   
인터넷 동영상 광고를 클릭한 이유 (자료:DMC미디어)

이 같은 인터넷 동영상 광고 효과를 온전히 누리기 위한 브랜드 인지까지 걸리는 노출 횟수는 2~3회인 것으로 나타났다. 동일한 광고를 몇 회 이상 시청했을 때 해당 광고를 기억할 수 있는지를 묻는 항목에 절반 이상 응답자(56.6%)가 2~3회라고 답했다. 1회 시청(19.7%)이 뒤를 이었으며, 6회 이상은 7.3%에 그쳤다.

   

인터넷 동영상 광고가 거부감을 일으키는 반복 시청 횟수 (자료: DMC미디어)

그러나 인터넷 동영상 광고량 증가로 피로도가 증가하는 상황에서 지나친 반복은 오히려 거부감을 준다는 분석도 있었다.

동일 광고에 대한 거부감이 발생하는 반복 시청 횟수를 묻는 항목에 소비자들은 평균 3.3회 이상 시청하면 거부감이 생긴다고 답변했다. 3회 이상 시청이 46.4%로 가장 많았고, 2회 시청(24.1%), 5회 이상 시청(19.9%)가 뒤를 이었다.

DMC미디어는 인터넷 동영상 광고는 소비자 관심을 유도하여 행동을 이끌어낼 가능성이 높은 광고 영역인 만큼 “브랜드 및 상품 인지를 위해 2회 내지 3회 이상 광고 노출은 필요하지만, 지나친 반복 노출은 오히려 역효과를 일으킬 수 있으며 이는 연령대가 높을수록 거부감이 커질 수 있다”고 조언했다.

또한 “인터넷 동영상 광고 시장에서의 경쟁은 앞으로 더욱 치열해질 전망” 이라며 “최적의 효율을 이끌어내기 위해선 타겟 고객군의 관심도와 흥미를 광고 내에 반영하려는 노력이 가장 먼저 필요하고, 적정한 영상 길이, 게재면, 거기다 적절한 반복 노출 횟수까지 고민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김다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기업뉴스
반론닷컴TV
회사소개피해구제안내공지사항Q&A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8길 31 SK증권빌딩 11층(여의도동 45-1)  |  대표전화 : 02-6484-5140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시 아52536, 등록일 : 2019년 8월 5일
발행인 : 임호균  |  편집인 : 곽혁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성윤호  |  E-mail : webmaster@kaa.or.kr
Copyright © 2020 BB.C. All rights reserved.